11월분 카드캐시백 2583억원 발생…12월 15일에 지급

정영택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9 11:33:0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누적 참여인원 1556만명…30일 신청 마감

정부가 소비진작을 위해 시행하는 상생소비지원금(카드 캐시백) 사업의 11월분 지급 예정액이 2583억원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다.

 

기획재정부는 이달 26일까지 집계된 11월분 캐시백 지급 예정액 2583억원을 12월 15일에 지급할 예정이라고 29일 밝혔다. 이는 가집계 금액으로 결제 취소, 회계 검증 등에 따른 정산 과정에서 변동될 수 있다고 기재부는 설명했다.

 

▲한 시민이 카드를 이용해 제품을 구매하고 있다. (사진= 연합뉴스)

상생소비지원금은 월간 카드 사용액이 지난 2분기 월평균 사용액보다 3% 넘게 증가한 경우 초과분의 10%를 캐시백으로 돌려주는 사업이다.

 

26일 기준 사업 참여인원은 총 1556만명으로, 11월 중에도 73만명이 추가로 참여했다.

 

상생소비지원금 사업은 발표된 대로 오는 30일 종료될 예정이다.

 

아직 신청을 못한 이들은 지금도 참여 가능하며, 9개 전담카드사(롯데·비씨·삼성·신한·우리·하나·현대·KB국민·NH농협)를 통해 오는 30일 오후 6시까지 신청하면 된다.

 

기재부는 “여신협회·카드사와 함께 사업 종료시까지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미디어시시비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