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70여개 전통시장서 온·오프 ‘문전성시 특판전’

김영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9 09:04: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전통시장 장보기후 영수증 제출하면 구매금액 최대 20% 상당 페이백 즉시지급
▲ 서울시, 70여개 전통시장서 온·오프‘문전성시 특판전’… 할인·이벤트 풍성

전통시장의 특색있고 다양한 제품을 시중보다 저렴하게 판매하는 특판전이 서울시내 70여개 시장에서 연말까지 열린다.

시장을 직접 방문하기 힘든 시민들은 온라인 쇼핑플랫폼에서 할인된 가격으로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서울시가 29일부터 연말까지 서울시내 전통시장 곳곳에서 ‘문전성시 특판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판전은 할인 판매는 기본이며 구매금액별 상품권 증정, 페이백 등 다양한 혜택을 온·오프라인에서 받을 수 있다.

시는 소비자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전통시장을 조성해 시장상인들의 즉각적인 매출 증대에 도움을 준다는 구상이다.

아울러 소상공인과 전통시장 상인이 적극적으로 온라인시장에 진출하고 안정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 목적이라고 덧붙였다.

먼저 29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20% 할인판매 또는 판매금액 60%상당 할인쿠폰 지급 등 살수록 이득인 ‘온라인특판전’을 개최한다.

쿠팡이츠·놀러와요시장·네이버동네시장장보기·빈손장보기 등 4개 플랫폼에 진행되는 이 행사에는 21개 자치구 72개 시장이 참여한다.

‘쿠팡이츠’와 ‘놀러와요 시장’에서 1만원 이상 구매 시 6천원 상당 할인 쿠폰을 지급하며 ‘네이버 동네시장 장보기’와 ‘빈손 장보기’에서는 구매금액에서 20%를 즉시 할인해준다 온라인 구매가 익숙하지 않은 시민들은 ‘우리동네 시장나들이’ 이벤트에 참여하면 된다.

전통시장을 직접 방문해 상품을 구매한 후 영수증을 해당 시장 상인회 등에 제출하면 총 구매금액의 최대 20%에 해당하는 쿠폰이나 상품권을 증정한다.

‘우리동네 시장나들이’에는 17개 자치구 40개 시장에서 진행되며 자세한 이벤트 내용 및 개최시장은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12월 중순에는 전통시장의 다양한 정보와 이야기, 혜택을 한곳에 담은 통합 플랫폼 ‘내 손 안에 전통시장’ 도 런칭할 예정이다.

런칭 기념으로 전통시장과 상인의 이야기를 소개하는 이동형 온스튜디오를 자치구별로 순회 운영한다.

또 쇼핑플랫폼 11번가와 협력해 시내 유명시장의 대표 상품을 소개하고 판매하는 ‘우리시장 자랑대회’ 코너도 대대적으로 운영한다.

임근래 서울시 소상공인정책담당관은 “전통시장 문전성시 특판전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전통시장에 활기를 불러 일으키고 시민들이 다시 찾고 싶은 사람 냄새 가득한 전통시장이 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미디어시시비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