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창업기업 자금지원 돕는다

이영 기자 / 기사승인 : 2021-10-12 08:50:0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서울시여성가족재단-신용보증기금 서울서부영업본부
우수 여성 창업기업 발굴·지원, 여성 창업 활성화 협력
▲ 서울특별시청

 서울시여성가족재단 ‘스페이스 살림’과 신용보증기금서울서부영업본부는 12일 오후 2시 스페이스살림에서 여성 창업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스페이스 살림’은 혁신적인 여성 창업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고 다양한 유형의 가족과 시민의 일과 생활을 살리는 창업 혁신 공간으로 서울시가 조성하고 서울시여성가족재단에서 운영하고 있다.

‘신용보증기금’은 중소기업 전문 종합지원기관으로 중소기업의 금융 지원, 신용 정보의 관리를 통해 건전한 신용 질서를 바로잡고 중소기업의 혁신 생태계를 조성하는 공공기관이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 기관은 유기적인 상호협조체제를 구축해 우수 여성 창업기업을 함께 지원하게 된다.

스페이스 살림은 성장성, 전문성, 기술보유 등을 토대로 잠재력 있는 여성기업을 발굴해 신용보증기금 서울서부영업본부에 추천하고 신용보증기금 서울서부영업본부는 스페이스 살림이 추천한 기업에 대해 신용보증·보증연계투자·매출채권보험 등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정연정 서울시여성가족재단 대표이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서울시 여성의 창업역량 강화를 도모하고 우수한 여성창업기업들의 금융지원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협력할 것”이며 “서울시여성가족재단은 앞으로도 여성 창업기업의 혁신성장을 위해 다양한 기관들과 협약을 체결해 서울시의 여성 창업 환경을 업그레이드 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미디어시시비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주요기사

+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