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관광 대박났네 코리아토탈관광패키지 사업 공모에 선정

이성수 기자 / 기사승인 : 2020-12-15 14:05:4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지방공항과 지역의 관광거점도시, 지역 교통체계 등 유기적 연계, 관광 정보 통합 제공
▲ 대구 관광 대박났네 코리아토탈관광패키지 사업 공모에 선정

 문화체육관광부 주관하고 관계 부처가 참여해 지방공항 중심으로 관광·쇼핑·체험·숙박 등을 연계한 ‘2021년도 코리아토탈관광패키지 사업’ 공모에 대구시가 선정됐다.

국내 5개 공항보유 도시 대상으로 진행된 이번 공모에 대구시와 전남이 2곳이 선정됐다.

대구시는 이번 선정으로 사업비 약 177억원을 확보해 대구 관광을 획기적으로 발전시킬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지난해 우리나라는 외래 관광객 1,750만명을 유치하는 등 역대 최대 규모의 성장세를 보였으나, 관광객의 상당수가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 후 서울 및 경기 등 수도권 위주로 집중돼 지역 관광자원의 활용이 저조하고 주요 관광정책·사업들이 부처·사업별로 개별적으로 추진돼 시너지 효과가 미흡했다.

이에 정부는 이러한 문제들을 개선하고자 이번 ‘코리아토탈관광패키지’ 사업 공모를 진행했다.

이 사업을 통해 지방공항과 지역의 관광 거점도시, 지역 교통체계 등의 유기적 연계로 외래관광객에게 공항 입국부터 이동, 숙박, 볼거리, 먹거리 등 관련 관광 정보와 수단·콘텐츠를 동선에 따라 통합적으로 제공해 외래 관광객을 지역으로 분산시킬 수 있으며 5G를 활용한 스마트 방식의 정보 제공으로 특정권역 내에서 다양한 관광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다.

대구시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선진 통합관광 모델을 마련, 총 5개 분야 33개 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해 글로벌 관광도시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제갈진수 대구시 관광과장은 “기존 외래 방문객이 수도권에 집중된 것을 지방으로 분산하는 것이 아니라, 대구공항을 중심으로 인근 도시와의 연계를 통해 지방관광의 새로운 수요를 창출하는 확산 전략으로 패러다임을 전환해야 할 시점이다”며 “대구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대구형 토탈관광패키지를 추진, 관광의 5GO와 3α 등 관광 전분야를 획기적으로 개선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 글로벌 관광도시로 도약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미디어시시비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