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농업경영 청년창업농가 지원

이성직 기자 / 기사승인 : 2021-01-14 09:26:3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친환경, 비대면 영농지원 등 9개 분야 민간 전문컨설팅 추진
▲ 경기도

경기도농업기술원이 영농 애로사항 해결과 농가 경영역량 강화를 위해 농업현장을 직접 방문, 농가 경영상태를 분석하고 맞춤형 컨설팅을 하는 ‘2021년 강소농 현장지원단’을 운영한다.

강소농 현장지원단은 경영기술분야, 생산기술분야, 비대면 영농지원 분야 등 총 9개 분야 9명의 전문가로 구성돼 활동한다.

지원단은 생산부터 가공, 전자상거래 등 농업경영 전반을 아우르는 원스톱 컨설팅인 ‘그룹 컨설팅’과 청년 창업농들의 원활한 영농 시작과 정착을 위한 ‘지속적 컨설팅’을 제공한다.

지원단은 13일 시·군 농업기술센터와의 화상회의를 활용한 ‘강소농 민간전문가 발대식’과 분야별 컨설팅 안내를 진행하고 농가 경영개선에 힘쓸 것을 다짐해 올해 활동을 시작했다.

컨설팅을 받고자 하는 농가는 각 시·군 농업기술센터나 도 농기원 강소농 현장기술지원단으로 신청하면 된다.

사회적 거리두기를 고려해 전화, 이메일 등을 통한 비대면 상담을 우선적으로 실시하고 추후 1:1 개별 컨설팅을 병행할 예정이다.

김석철 경기도농업기술원장은 “작지만 강한 농업인 강소농들의 역량 강화를 통한 소득 증대와 사업 발전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민간전문가 현장기술지원단은 전문컨설팅 288회, 현장집합교육 15회, 전문가-농업인 연결 상담 255회, 비대면 상담 940회 등 활발한 컨설팅 활동을 진행했다.

[저작권자ⓒ 미디어시시비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포토뉴스